경기도 학생들 먹는 물, 1년 4번 수질검사 실시해
상태바
경기도 학생들 먹는 물, 1년 4번 수질검사 실시해
  • 김리원 기자
  • 승인 2021.01.26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년 4분기 전 학교 적합한 물 이용해
도내 지하수 이용하는 15개 학교 수질 관리 강화, 상수도 설치 노력

경기도교육청(이하 도교육청)이 학생들에게 안전하고 위생적인 먹는 물을 공급하기 위해 물 위생관리에 힘쓰고 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도교육청은 ▲저수조 연 1회 수질검사, ▲지하수와 정수기 연4회 수질검사, ▲급수관 2년 1회 수질검사, ▲월 1회 이상 청소와 소독을 하도록 하고 있다.

도교육청이 조사한 지난해 4분기 ‘먹는 물 관리 실태조사’에서는 관내 2천 479개 초·중·고·특수학교 모두가 수질검사 항목에 적합한 물을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도교육청은 특히 지역 여건상 지하수를 마시는 학교는 연 1회 수질검사 항목을 최대치인 47개 항목으로 철저하게 수질을 관리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도교육청은 2018년 4곳, 2020년 2곳 등 최근 3년 동안 지하수를 이용하고 있는 도내 학교 6곳에 상수도를 설치했다.

현재 도내에 지하수를 이용하고 있는 학교는 15곳으로 도교육청은 지역 상수도사업소와 협력체계를 갖추고 이들 학교에 상수도를 끌어들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도교육청은 철저한 수질검사로 학생들에게 안전하고 위생적인 마시는 물 공급에 더욱 노력하겠다”며, “지하수를 마시는 15개 학교는 상수도 인입 여건을 적극 검토해 학교에 상수도가 인입 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