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학교폭력 예방 위해 남부경찰청과 소통 정담회 개최
상태바
경기도교육청, 학교폭력 예방 위해 남부경찰청과 소통 정담회 개최
  • 김리원 기자
  • 승인 2023.08.29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28일 학교전담경찰관 110여 명 참석
경기도교육청-남부경찰청, 학교폭력 등 청소년 범죄 공동대응 위해 마련
학교폭력예방 위해 경찰청과 정담회 현장 사진. / 사진 = 경기도교육청 제공
학교폭력예방 위해 경찰청과 정담회 현장 사진. / 사진 = 경기도교육청 제공

임태희 경기도교육감은 8월 28일 학교폭력의 교육적 해결을 위해 “교육청과 경찰청이 함께 노력해야 한다”며 양 기관의 협력을 강조했다.

임태희 교육감은 이날 오전 경기남부경찰청과 ‘학교폭력 및 청소년 범죄 예방을 통한 안전하고 행복한 학교 문화 조성을 위해 교육청-경찰청 소통 정담회’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경기도교육청 남부청사에서 열린 이번 정담회는 학교폭력 피해 경험 연령이 점차 낮아지고 청소년 범죄가 발생하고 있어 경찰청과 공동 대응하기 위해 마련했다. 남부 권역 학교폭력 담당 장학사, 31개 경찰서 학교전담경찰관 110여 명이 참석했다. 

정담회에서는 ▲학교폭력 및 청소년 범죄 예방 위한 협업 유공자 표창, ▲양 기관 협업 사례 공유, ▲학교 현장의 어려움, ▲학교폭력 및 청소년 범죄예방 위한 실질적 대안 모색, ▲협업을 뛰어넘는 하나 된 원팀(One-Team)체제 구축에 대해 이야기했다.

경기남부경찰청장 홍기현 청장은 “오늘 만남이 학생, 교사, 학교의 안전 확보를 확장하는 새로운 변환점이 될 것”이라며 “큰 흐름 속 결단을 통해 이 자리 만들어주신 교육감님께 감사드리며 지속적으로 소통하도록 노력하겠다”말했다.  

임태희 교육감은 “교육청, 경찰청 모두 학교의 안전을 위해 함께 노력하고 교육을 실천한다는 공통점이 있다”고 말했다. 특히 현장에서 학교폭력 및 청소년 범죄 예방을 위해 애쓰는 학교전담경찰관의 다양한 의견을 듣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임 교육감은 “국가로부터 특별한 업무를 부여받은 경찰관들이 자긍심을 갖고 일해야 한다”며 “경찰관 제복이 우리 사회와 공동체에 주는 의미를 생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임 교육감은 또 “6개 교육지원청에서 화해중재단을 시범 운영하며 학교폭력 문제를 교육적으로 해결하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결과를 기초로 제도 개선, 법 개정까지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교육청과 경찰청 소통의 자리가 전국 최초”라며 “두 기관이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건강하고 행복한 공동체를 유지하도록 함께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최근에 발생한 이른바 ‘노란버스’논란과 관련해 “법제처 유권해석으로 인해 학교 수학여행과 현장 체험학습 실행 어려움을 말씀드리니 경찰청에서 현장에 맞는 지침을 주셨다”고 감사를 전했다. 


 



주요기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