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 특성화고 취업률 증가를 위한 특단의 조치 필요
상태바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 특성화고 취업률 증가를 위한 특단의 조치 필요
  • 김리원 기자
  • 승인 2023.09.13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성화고 취업률 증가 대책 마련할 것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심홍순 의원. / 사진 = 경기도의회 제공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심홍순 의원은 9월 11일 진행된 2023년도 경기도교육청에 대한 추가경정예산안 심사에서 특성화고 취업률 문제를 지적했다.

이날 질의에서 심홍순 의원은 “경기도 내 특성화고 취업률이 30%를 넘지 못하고 있다”고 언급하며, 구체적으로 “경기도 내 109개교의 특성화고가 있는데, 2019년 30.1%로 30%를 겨우 넘긴 이후로 2022년 22.6%까지 매년 30%를 채 넘기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특히 “0%대 취업률을 기록하고 있는 학교도 다수 있다”며, “몇몇 학교에서는 대학 진학을 염두하고 있는 학생이 절반이 넘는다는 말이 있다”며, “특성화고라는 이유로 예산을 추가로 지원받고 있는데, 취업률보다 대학진학에 노력한다면 특성화고 설립 취지에 맞지 않는다”고 언급했다.

이에 대해 홍정표 융합교육국장은 “특성화고 취업률은 뼈 아픈 부분이며, 취업률 증가를 위해 장학지도와 컨설팅 지원 등 다 각도로 노력 중”이라며, “특성화고가 지역별, 계열별 통폐합 등 재구조화 필요한 상황으로 연구용역도 준비 중”이라고 답변했다.

심 의원은 “특성화고의 취업률 증가를 위해 교육청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며, “우리 경기도 학생들이 다니고 싶은 더 나은 특성화 고등학교를 만들기 위해 교육청에서 각고의 노력을 기울여달라”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