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보건소, 임산부·영유아 영양플러스사업 연중 운영
상태바
오산시 보건소, 임산부·영유아 영양플러스사업 연중 운영
  • 김리원 기자
  • 승인 2024.05.13 2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기적 영양상태 평가·관리와 더불어 영양상담 진행
오산시 보건소, 임산부·영유아 영양플러스사업 연중 운영. / 사진 = 오산시 제공
오산시 보건소, 임산부·영유아 영양플러스사업 연중 운영. / 사진 = 오산시 제공

오산시는 임산부와 영유아의 영양관리 및 건강증진을 위해 영양플러스 사업을 연중 운영하고 있다고 전했다.

신청 대상은 기준중위소득 80% 미만이면서 영양위험요인(저신장, 저체중, 빈혈, 영양섭취 불량, 비만, 임신 중 당뇨·고혈압 등)을 가진 임산부나 영유아다.

대상자는 6가지 식품패키지를 최대 12개월 동안 지원받으며 개인별 상담, 1대1 맞춤교육, 온라인 교육, 조리실습 등을 통해 스스로 균형 잡힌 식사를 할 수 있도록 시기별 영양관리 방법을 제공받는다.

영양플러스 사업의 대상자로 선정되면 정기적 영양상태를 평가·관리받을 수 있으며 영양사가 직접 가정을 방문해 식품 보관법 및 개별 영양상담도 진행한다. 

오산시는 영양플러스 대상자와의 적극적인 소통 및 교육을 위해 네이버밴드를 활용해 영양상담, 새로운 영양정보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계획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임산부와 영유아에 대한 체계적인 영양교육과 식품 제공을 통해 영양위험요인 개선과 식생활 관리 능력이 향상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영양플러스 사업은 상, 하반기로 연 2회 접수하며 관련 문의는 오산시 보건소 건강증진과(031-8036-6616)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지난 2023년 영양플러스 사업을 통해 임산부와 영·유아 1천238명에게 감자, 당근, 우유 등 보충 식품 13종을 제공했으며 시기별 영양관리로 큰 호응을 얻었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