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사이버도서관 홈페이지 개선...이용자 접근성, 편의성 향상
상태바
경기도사이버도서관 홈페이지 개선...이용자 접근성, 편의성 향상
  • 김리원 기자
  • 승인 2024.05.16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자책 이용 접근성, 편의성 향상
경기도사이버도서관 홈페이지. / 사진 = 경기도 제공

경기도는 도민의 온라인 독서환경을 개선하고 전자책 이용 접근성과 편의성을 도모하기 위해 경기도사이버도서관 홈페이지(https://www.library.kr)과 모바일 앱을 개편했다.

이번에 개편된 누리집은 기존 하나의 홈페이지를 메인 홈페이지와, 전자책 홈페이지, 취약 계층에게 책을 배달 해주는 도서택배 홈페이지로 분리해 안정성을 높이고, 검색과 서비스 속도 지연 등 불편 사항을 개선했다.

이와 함께 홈페이지 전체 메뉴를 이용자 관점에서 재구성하고, 혼재된 콘텐츠를 기능별로 재정렬하고 직관적으로 개선해 이용자가 보다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했다.  

구체적으로 전자책 대출 시 책을 한 권씩 눌러서 다운로드를 통해 대출해야 열람할 수 있었지만, 이제는 원하는 전자책을 웹뷰어를 통해 미리 보고, 대출할 수 있으며, 모바일 앱은 기존 경기도 도서관 찾기, 사이버도서관 사업 안내 등 사이버도서관 누리집의 모든 기능을 갖추고 있었지만, 전자책 구독에 초점을 맞춘 앱으로 새롭게 개편했다.

또한 소장형 및 구독형 전자책의 통합 검색 기능을 제공하고, 전자책 통합 뷰어를 새롭게 도입해 제작사별 뷰어 설치 없이 바로 열람할 수 있게 했다. 

이용자들이 양질의 전자책을 선택하고, 소장된 전자책의 독서를 독려하기 위해 ‘주제별 테마 도서 서비스’를 통해 맞춤형 추천(큐레이션)을 제공하기도 한다.

김동주 경기도 도서관정책과장은 “경기도사이버도서관 전자책을 주로 이용하는 도민들이 좀 더 쉽게 전자책에 접근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개선했다”며, “경기도민이라면 누구나, 어디서나, 일상 속 편리하고 가까운 전자도서관으로 인식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사이버도서관은 2024년 4월 말 기준 전자자료(소장형, 구독형, 영어전자책)는 8만 3천여 종을 서비스하고 있으며, 가입 회원은 22만여 명, 일 평균 대출 권수 2천995여 권에 이르는 국내 최대 규모의 전자도서관이다. 

현재 경기도사이버도서관은 회원으로 가입하면 1인당 최대 17권의 전자책을 이용할 수 있다. 소장형은 1인당 10권 7일, 구독형은 1인당 5권(전자책 3, 오디오북 2)을 14일, 국외 전자책은 1인당 2권을 14일 동안 볼 수 있다.

자세한 이용 방법은 경기도사이버도서관 홈페이지(https://www.library.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모바일 앱. / 사진 = 경기도 제공

 



주요기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