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향토사료관, 전시 연계 체험 프로그램 운영
상태바
의왕향토사료관, 전시 연계 체험 프로그램 운영
  • 이인숙 기자
  • 승인 2024.07.03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강오륜에 관한 내용을 전시와 체험 가져
도서관 방문 어린이라면 누구나 참여가능

의왕향토사료관은 7월 매주 토요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조선시대 한글 번역본으로 보는 삼강오륜 이야기’ 전시의 연계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프로그램은 도서관을 방문하는 어린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고, 중앙도서관 책마루 1층 로비 전시실에서 전시 유물인 '삼강행실도'와 '이륜행실도'를 활용한 북아트 만들기, 유물 스티커와 스탬프 찍기 등 체험을 할 수 있다.

또 1층에서 체험을 진행한 후 2층 향토사료관 전시실 포토존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할 수 있으며, 의왕시 문화유산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영상을 키오스크로 관람할 수 있다.

의왕시 안상숙 문화관광과장은 “어렵게만 느껴지는 삼강오륜에 관한 내용을 전시와 체험활동을 통해 아이들이 쉽고 재미있게 알아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이번 주 토요일 가족과 함께 향토사료관을 방문하셔서 뜻깊은 시간을 보내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의왕향토사료관, 전시 연계 체험 프로그램 운영 안내. / 사진 = 의왕시 제공

 



주요기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