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통일시대 주역 청소년과 토크콘서트 개최
상태바
오산시, 통일시대 주역 청소년과 토크콘서트 개최
  • 김리원 기자
  • 승인 2024.07.04 0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중·고등학생 대상 북한 실상 강연 등 가져
오산시, 통일시대 주역 청소년과 토크콘서트 개최. / 사진 = 오산시 제공

오산시는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오산시협의회(회장 황태경)가 지난 7월 2일 오산중학교에서 학생 250여 명을 대상으로 청소년 통일시대 시민교실 토크콘서트를 가졌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는 관내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학생들에게 남북관계 현안과 한반도 주변 정세에 대한 이해를 제고하고 북한 실상 강연과 질의응답을 통한 통일활동 의견수렴을 높여주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통일시대 시민교실 토크콘서트에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 출연 및 영화 강철비와 버닝의 목소리 출연을 한 유현주 강사가 “북한을 알아야 통일이 보인다”는 주제로 진행했다.

황태경 협의회장은 오늘 통일시대 시민교실 토크콘서트를 통해서 “청소년들에게 분단의 아픔과 평화의 소중함을 알리고 미래 통일시대의 주역으로서 건전한 통일인식과 안보의식으로 통일에 대한 공감대가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권재 오산시장은 “우리 청소년들이 오늘 토크콘서트를 통해 한반도의 분단역사를 깊이 새기고 평화통일을 위한 지혜를 모아가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며 민주평통 오산시협의회가 시민과 청소년들의 통일역량 강화를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쳐 주는 데 대한 감사를 표했다.

오산시협의회는 앞으로 ▲운천중(7월8일), ▲세마중(7월16일), ▲성호중, 운암중(7월17일), ▲매홀고(10월30일, 11월28일), ▲세마고(11월22일), ▲오산정보고(11월26일), ▲세교고(11월28일) 등의 순으로 관내 중․고등학교에서 청소년 통일시대 시민교실 토크콘서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주요기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