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중앙도서관, 어린이를 위한 ‘특별한 수업’ 운영
상태바
오산시 중앙도서관, 어린이를 위한 ‘특별한 수업’ 운영
  • 김리원 기자
  • 승인 2024.07.04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읽기, 쓰기, 말하기 등 어려움 겪는 어린이들을 돕기 위해 기획
오산시 중앙도서관, 토요일마다 어린이 대상 ‘나만의 언어사전 만들기’ 프로그램 운영. / 사진 = 오산시 제공

오산시 중앙도서관은 6월 한 달 동안 토요일마다 어린이를 대상으로 ‘나만의 언어사전 만들기’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2024년 문학기반시설 상주작가 지원사업’에 선정된 권지영 상주작가의 주도로 진행됐으며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읽기, 쓰기, 말하기에 어려움을 겪는 어린이들을 돕기 위해 기획됐다.

본 프로그램은 ‘행복’, ‘전설의 달떡’, ‘달보드레한 맛이 입안 가득’,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너에게’ 등 주제별 도서를 함께 읽고 다양한 어휘를 이해하고 직접 표현하는 글쓰기 활동으로 구성됐다. 

80여 명의 어린이들이 참여해 권지영 작가와 함께 독서와 글쓰기 활동을 통해 창의력과 문해력 향상에 큰 도움을 받았다.

한현 중앙도서관장은 “지역 어린이들이 작가를 직접 만나 자기 생각과 이야기를 나누는 소중한 경험을 통해 독서 습관을 형성하고 책과 소통할 기회가 됐길 바란다”고 전했다. 

 

 



주요기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