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시민 의견 수렴을 위한 초등돌봄 공감 토크콘서트 참가자 모집
상태바
용인시, 시민 의견 수렴을 위한 초등돌봄 공감 토크콘서트 참가자 모집
  • 김소은 기자
  • 승인 2019.11.26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가 아이들이 행복하게 자랄 수 있는 용인시만의 특화된 돌봄 시스템 갖추기 위해 시민 의견 수렴에 나선다.

이를 위해 시는 12월 14일 수지구 상현동 용인종합가족센터에서 초등돌봄 공감 토크콘서트를 개최한다.

토크콘서트 참석인원은 180명으로 26일부터 선착순 모집한다.

콘서트는 가족합창단 밥챙알챙의 사전공연에 이어 개그맨 노정렬의 사회로 이날 오전 11시부터 100분 동안 진행된다.

퀴즈, 영상 등으로 먼저 용인시 돌봄사업 현황을 공유한 뒤 백군기 용인시장이 시민들과 함께 돌봄정책의 고민·문제점·대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용인시청 홈페이지 또는 홍보문 등을 참고해 온라인 또는 모바일로 신청하면 된다. 자녀동반 콘서트장 입장은 안되며 행사시간 동안 별도의 공간에서 무료 돌봄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한 돌봄정책을 만들기 위해 토크콘서트를 계획했다”며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