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올해 아동돌봄시설 198개소로 확대
상태바
경기도 올해 아동돌봄시설 198개소로 확대
  • 박익수 기자
  • 승인 2020.01.08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청 전경 / 사진 = 경기청소년신문DB
경기도청 전경 / 사진 = 경기청소년신문DB

 

지난해 아동돌봄과를 신설하고, 아동돌봄지원 조례를 제정하는 등 안정적인 돌봄정책기반을 마련한 경기도가 올해는 도민이 피부로 느낄 수 있도록 아동돌봄시설을 대폭 확대한다.

다함께돌봄센터와 작은도서관을 활용한 아이돌봄 프로그램 운영, 아동돌봄공동체 조성 등 돌봄시설을 198개소로 확대하고, 돌봄 인력 처우개선, 프로그램 지원을 통한 돌봄 서비스 개선을 위해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또 지역 내 다양하게 운영되고 있는 돌봄 시설들의 운영을 체계화하고 통합 지원을 위한 지역 돌봄 거점형 ‘경기도 아동돌봄센터’ 4개소를 시범 운영한다.

한편 지난해 제정된 ‘경기도 아동돌봄지원 조례’는 오는 13일부터 시행에 들어간다.

조례는 만12세 이하 아동이 지역사회 내에서 행복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안전한 보호·양육 등의 돌봄 정책을 추진하기 위한 근거 조례로, 도지사는 조례에 의해 아동돌봄에 필요한 정책을 마련하고 돌봄시설 설치와 돌봄서비스 프로그램 지원, 종사자 처우개선 등에 필요한 예산을 지원할 수 있다.

이연희 경기도 여성가족국장은 “작년에는 사업 초기년도로 제도적 기반 마련에 초점을 두었다면, 올해는 돌봄 시설 확충과 돌봄 서비스 질 개선에 중점을 두어 도민들이 피부로 느낄 수 있도록 체계적이고 촘촘한 돌봄 환경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