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버스 5개 노선 조정..."학생들의 편한 통학 위해"
상태바
용인시, 버스 5개 노선 조정..."학생들의 편한 통학 위해"
  • 이인숙 기자
  • 승인 2020.02.21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선 연장 운행·맞춤형 통학버스 투입..."편리한 대중교통 환경 조성 힘쓰겠다"

용인시는 학생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통학할 수 있도록 24일부터 시내·마을버스 5개 노선을 개선하거나 맞춤형 또는 대형버스로 운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시는 우선 ‘13번’ 시내버스 노선을 김명장역~처인구청~용인터미널까지 연장해 용인중·고교와 태성중·고교 학생들의 등교 편의를 돕도록 했다.

이동읍 송전리 일대에서 포곡읍 포곡고, 삼계고 등으로 통학하는 학생들을 위해선 송전~천리~삼계고 간 맞춤형 통학버스를 3월 2일부터 운행을 할 예정이다.

수지구 소현초·중학교 학생들의 편한 통학을 위해 죽전역에서 성복역을 거쳐 상현LG자이아파트까지 운행하던 ‘2-1번’ 마을버스 노선을 소현초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기존 마을버스 노선에서 벗어나 있던 구갈중학교 학생들의 통학 편의를 위해선 청현마을~기흥구청 간을 운행하는 ‘18번’에 ‘18-1’번 마을버스 노선을 통합해 등교 시간에만 구갈중학교를 경유 하도록 했다.

또 공세동과 보라동 일대 학생들의 등교 편의를 위해 ‘38-1번’ 마을버스를 대형차량으로 교체해 바쁜 등교 시간대에 많은 학생을 수송할 수 있도록 했다.

시 관계자는 “학생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통학할 수 있도록 5개 시내·마을버스 노선과 차량 등을 세심하게 개선했다”며 “앞으로 용인교육지원청과 협의해 더욱 편리한 대중교통 환경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