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중·고·특 4월 9일 온라인 개학, 12월 3일 수능 시행
상태바
초·중·고·특 4월 9일 온라인 개학, 12월 3일 수능 시행
  • 박익수 기자
  • 승인 2020.03.31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이 정부세종청사 교육부 브리핑실에서 초·중·고 및 특수학교 온라인 개학 실시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사진 = news 1제공)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이 정부세종청사 교육부 브리핑실에서 초·중·고 및 특수학교 온라인 개학 실시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사진 = news 1제공)

유치원을 제외한 전국 초·중·고 및 특수학교, 각종학교에서 처음으로 온라인 개학이 실시된다.

교육부는 3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정상적인 학사 일정과 대면수업이 불가능해짐에 따라 학생의 안전을 보호하면서 학습 공백을 방지하기 위해 4월 9일부터 단계적으로 온라인 개학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4월 9일에는 고등학교 3학년과 중학교 3학년이, 4월 16일에는 고등학교 1~2학년, 중학교 1~2학년 및 초등학교 4~6학년이, 4월 20일에는 초등학교 1~3학년 학생 순으로 온라인 개학을 실시한다. 

신학기 개학일이 확정됨에 따라 수능은 12월 3일에 시행하고, 수시 학생부 작성 마감일은 9월 16일로 변경된다.

‘대입전형일정 변경(안)’은 한국대학교육협의회와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에서 대학과의 협의를 거쳐 4월 중 확정·발표한다.  

교육부는 온라인 개학이후 원격수업의 현장 안착을 위해 교육부에 ‘원격교육 준비·점검팀’을 신설해 원격수업의 현장 적용을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온라인 개학 이후 다양한 지원대책을 통해 정보소외계층의 학습격차를 완화하고, 교사의 역량을 강화하는 한편 관계부처와 협력을 통하여 원격교육 중장기 방안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모든 학교와 교사는 4월 1일부터 원격교육계획 수립, 소통체계구축, 학생·학부모 사전 안내, 교원자체 연수, 원격교육 플랫폼 선정·테스트 및 학생 원격수업 준비상황 점검 등 본격적인 원격수업 준비에 들어간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