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인재육성재단, 저소득 아동 휴대폰용품 6천개 기탁
상태바
용인시인재육성재단, 저소득 아동 휴대폰용품 6천개 기탁
  • 김리원 기자
  • 승인 2020.07.24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황선인 처인구 장학협의회장, 용인시장실 방문 전달
인재육성재단 휴대폰용품 기탁식 / 사진 = 용인시 제공
인재육성재단 휴대폰용품 기탁식 / 사진 = 용인시 제공

용인시는 지난 23일 인재육성재단 처인구 장학협의회 관계자들이 백군기 시장실을 방문해 관내 저소득가정의 아동들에게 전해달라며 휴대폰케이스 5천560개와 보조배터리 600개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황선인 장학협의회장은 “많은 아동·청소년들이 휴대폰을 사용하는데 케이스나 보조배터리로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어 회원들과 십시일반 뜻을 모아 지원한 것”이라고 말했다.

백 시장은 “코로나19(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위기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도 불구하고 관내 아동들을 위해 기탁품을 전해줘 감사하며 아동들이 유용하게 쓰도록 잘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인재육성재단 처인구 장학협의회 100여명의 회원들은 매년 관내 저소득층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하고 홀로어르신 및 장애인단체, 복지관에도 지속적으로 물품을 지원하고 있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