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최초 청소년 휴-카페 ‘청소년자유공간 쉼표’ 개관
상태바
파주시 최초 청소년 휴-카페 ‘청소년자유공간 쉼표’ 개관
  • 박익수 기자
  • 승인 2020.07.24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놀이와 여가·공동체 활동 등 청소년을 위한 공간 조성
청소년 휴-카페 로고 이미지 / 사진 = 파주시 제공
청소년 휴-카페 로고 이미지 / 사진 = 파주시 제공

경기북부지역에서 청소년인구비율이 가장 높은 파주시에 청소년을 위한 휴식공간인 휴-카페가 생겼다.

파주시는 시 최초의 청소년이용권장시설인 파주시 청소년자유공간 쉼표(청소년 휴카페)가 설립돼 오는 27일부터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청소년 휴-카페는 청소년 이용시설이 부족한 지역인 파주읍 용주골 창조밸리 내 오래된 건물을 리모델링해 조성했다.

청소년들 누구나 휴식을 즐기는 자율적 공간과 북카페, 미디어 체험, 보드게임 등 놀이와 여가 공간, 지역 청소년들의 자발적인 동아리 모임 등을 위한 공동체 활동 공간으로 구성됐다.

학업과 진로에 대한 스트레스로 생활불균형을 해소 할 휴식 공간과 다양한 놀이거리와 질 좋은 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청소년들에게 안전하고 행복한 놀이·문화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는 청소년지도사를 배치해 시 직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현재 경기도 내 청소년 휴-카페는 29개 시군에 35개소가 운영되고 있으며 파주시에는 이번에 최초로 설립됐다.

한편, 시의 청소년수련시설은 금촌·운정·교하·문산청소년문화의집이 운영 중에 있고, 문산청소년수련관이 2022년 개관 목표로 추진중에 있으나 청소년인구에 비해 시설이 많이 부족하고 남부지역에 집중되어 있다는 문제를 안고 있다.

시 관계자는 “청소년시설이 부족하고 남부지역에 집중되어 있다”며 “청소년 시설을 지속적으로 확충하고, 청소년이용시설이 부족한 지역에 추가로 청소년 휴-카페를 확충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