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미국 브레아시와 온라인 국제교류 추진
상태바
남양주시, 미국 브레아시와 온라인 국제교류 추진
  • 김현중 기자
  • 승인 2020.07.28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중 자매도시와 온라인 조인식 진행 예정
포스트코로나 시대 대비 청소년 교류 방안 등 추진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27일 미 브레아시 관계자들과 온라인 화상회의를 하고 있다. /  사진= 남양주시 제공
남양주시 관계자들이 27일 미 브레아시 관계자들과 온라인 화상회의를 하고 있다. / 사진= 남양주시 제공

남양주시는 지난 27일 미국 브레아시 한국자매도시협회(이하 자매도시협회)와 향후 도시간 교류 추진 방향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온라인 화상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남양주시 이형숙 자치분권과장을 비롯해 마이클 김 자매도시협회 이사장, 에스더 임 회장 등 10명이 참석했다.

시는 금년 9월 중 양 도시 시장을 비롯한 대표단이 참석한 가운데 비대면 방식의 온라인 조인식을 개최하자고 제안했다.

이에 브레아시 자매도시협회 측에서도 온라인 조인식을 진행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으며 청소년·문화·경제교류 등 다양한 분야의 교류를 기대하고 있다고 화답했다.

또 미국 브레아시는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하여 양 도시 청소년들이 온택트 방식으로 교류할 수 있도록 온라인 프로그램을 마련하여 남양주시에 제안하겠다고 밝히는 등 앞으로 양 도시는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하여 온택트 방식의 국제교류를 확대하기로 협의하였다.

시 관계자는 “미국 브레아시 외에도 스웨덴 헤뤼다시와도 하반기 자매결연협정 체결을 위해 2회에 걸쳐 온라인 화상회의를 진행했다"며 "향후 미국 포트리자치구 및 아시아권 교류 국가와도 온택트 방식의 교류를 확대해 지속적인 교류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