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교 개학 1주일 연기...고3은 20일로 연기
상태바
등교 개학 1주일 연기...고3은 20일로 연기
  • 박익수 기자
  • 승인 2020.05.11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초·중·고 등교수업 1주일 연기...재연기될 가능성 있어
온라인 개학으로 텅빈 교실 모습. / 사진 = 김리원 기자
사진은 용인죽전고등학교 2학년의 텅빈 교실의 모습이다. / 사진 = 김리원 기자

최근 서울 이태원클럽발 코로나19 확진자가 잇달아 발생되면서 전국 유·초·중·고 등교수업 시작일이 각각 1주일씩 연기됐다.

박백범 교육부 차관은 11일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학년별 등교수업 시작일을 일주일씩 뒤로 미룬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5월 20일에는 고3학생이, 5월 27일에는 고2, 중3, 초1~2, 유치원생이, 6월 3일에는 고1, 중2, 초3~4학년생이, 6월 8일에는 중1과 초 5~6학년생이 등교하게 된다. 

교육부는 “전국 각 지역으로 코로나 노출자가 분산됐고, 위험도 검사를 계속 진행중인 상황이므로 높은 지역 감염 확산 우려를 고려하면 5월 연휴 이후 최소 2주 경과가 필요해 고3 등교수업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또한 교육부는 유·초·중·고의 등교 일정과 방법은 1주일 연기를 원칙으로 하되, 향후 역학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변동이 있을 경우 신속이 대응할 계획“이라고 밝혀, 학년별 등교 수업 시작일이 또다시 연기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