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청소년의 시정참여 기반이 될 “청소년 지역회의”운영
상태바
화성시, 청소년의 시정참여 기반이 될 “청소년 지역회의”운영
  • 김리원 기자
  • 승인 2020.07.30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소년 지역회의 위원 179명 선발
8월 OT 진행 후 권역별 본격 운영
화성시청 전경 / 사진 = 화성시 전경
화성시청 전경 / 사진 = 화성시 전경

화성시가 청소년들의 직접민주주의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이들의 의견을 시정에 반영하기 위한 '청소년 지역회의' 참여위원 179명을 선발하고 오는 8월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30일 밝혔다.

화성시는 올해 1월 ‘청소년 지역회의’위원 모집을 통해 청소년에게 시정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민주시민의 구성원으로 성장하도록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화성시의 ‘화성시민 지역회의’는 그동안 만 19세 이상 성인으로만 구성돼 청소년들의 참여 기회가 없었다. 이번에 구성된 청소년 지역회의는 만 14세~19세의 청소년들로 구성됐다.
  
청소년 지역회의는 서부권, 동부권, 동탄권 등 3개 권역으로 구분하여 운영되며 개최시기 및 운영방법 등 세부사항은 청소년들이 자율적으로 결정 할 예정이다.

또한 청소년들이 스스로 지역 문제를 발굴해 의견을 제안하고, 제안된 의제의 추진과정에 청소년들이 직접 참여하여 실행력을 확보할 수 있는 실천 활동도 전개된다.

시는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권역별로 본격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서부권역 오리엔테이션은 오는 8월 1일 오전10시에 남양읍행정복지센터에서, 동부권역 오리엔테이션은 같은 날 14시에 벙점1동행정복지센터에서, 동탄권역 오리엔테이션은 8월 8일 동탄출장소에서 개최 될 예정이다.

오리엔테이션은 ‘청소년 지역회의의 취지 및 참여 가치’라는 주제로 서철모 화성시장의 특강과 지역회의 방향에 대한 설명, 토론 규칙 정하기 등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송문호 자치행정과장은 “청소년 지역회의가 청소년의 시정에 대한 실질적 참여기회와 활동을 보장하여 지역사회의 주체, 민주 시민의 구성원으로 성장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운영할 것”이라며 “많은 청소년들이 그 과정에 함께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민 지역회의’는 시민 누구나 다양한 의견을 공정하고 자유롭게 제안할 수 있는 화성형 시민소통기구로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바탕으로 토론과정을 통해 지역의 현안을 발굴하고 제안한 의견이 실제 시정에 반영되어 자발적 주민참여를 이끌었다는 점에서 숙의민주주의의 새로운 모델로 인정받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